KR / KO

퓨어스토리지, ‘2022 IT 지속가능성 영향 설문조사’ 결과 발표

- 지속가능성 프로그램 담당자 10명 중 9명은 “기업이 기술 인프라의 에너지 사용을 크게 줄이지 않고서는 지속가능성 목표를 달성할 수 없다”고 응답
2022 IT 지속가능성 영향 설문조사

2022년 12월 20일(화) – 혁신적인 데이터 스토리지 기술과 서비스를 제공하는 IT 선도기업 퓨어스토리지(www.purestorage.com/kr, 한국 사장 유재성)가 웨이크필드 리서치(Wakefield Research)와 협력하여 실시한 ‘IT 지속가능성 영향 설문조사’ 결과 보고서를 발표했다. 본 설문조사는 지속가능성에 IT가 미치는 중대한 영향과 IT가 변화에 앞장서는 데 있어서의 당면 과제들을 심층적으로 조사했다.

이번 보고서는 <변화의 동인: 퓨어스토리지 IT 지속가능성 영향 설문조사 2022(Drivers of Change: Pure Storage IT Sustainability Impact Survey 2022)>라는 제목으로, IT팀이 기업의 지속가능성팀과 협력하여 기업의 환경적 영향을 줄일 기회들을 다뤘다.

설문조사 주요 내용

기업에서 지속가능성 프로그램을 담당하는 1,000여 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본 설문조사에 따르면, 미국, 영국, 프랑스, 독일을 비롯한 글로벌 시장에서 일관된 결과가 나타났다.

  • 지속가능성 관리자의 절반이 지속가능성 목표를 달성하지 못하고 있음: 지속가능성 담당자 중 78%는 기업 경영진이 지속가능성 이니셔티브를 우선적으로 다루고 있으며, 응답자 대다수가 3~7년(56%) 내 지속가능성 목표를 달성할 계획이라고 응답했다. 다만, 응답자의 약 절반(51%)만이 지속가능성 목표를 실제 달성하고 있다고 답했다.

  • 기술은 지속가능성 이니셔티브를 추진하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하며 그 역할이 점점 더 커지고 있음: 지속가능성 프로그램 담당자의 86%가 기업이 기술 인프라 에너지 사용을 크게 줄이지 않고는 지속가능성 목표를 달성할 수 없다는 데 동의했다. 응답자의 81%가 기업의 탄소 배출량에 대한 기술 인프라의 영향이 향후 12개월 내 증가할 것이라고 예측하면서, 이 문제는 더욱 심각해질 전망이다.

  • 구매 결정 시 IT팀과 지속가능성팀의 의견이 조율되지 않음: 기술의 탄소 발자국이 증가하더라도, 응답자의 59%는 공급업체 선정 과정에서 공급업체의 지속가능성이 간과될 가능성이 있다고 답했다. 지속가능성 담당자의 의견을 더 수렴한다면 구매 결정 과정에서 환경적 영향을 완화할 수 있겠지만, 응답자의 64%는 기술 구매 프로세스가 이미 시작된 후에 논의가 이뤄진다고 말했다.

  • 기업의 지속가능성 이니셔티브에 대한 IT 팀의 지원이 부족함:  다른 어떤 부서(예: 재무, 리더십, 운영) 보다 IT팀이 기업의 지속가능성 목표를 달성하는 데 필요한 지원을 다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34%). 약 절반(51%)만이 IT팀이 기술 구매에 대한 결정을 내릴 때 지속가능성을 적절히 고려한다고 응답했다.

 업계 내 중요성

데이터센터는 현재 전 세계 전기 사용량의 1%를 차지한다. 세계경제포럼(World Economic Forum)은 디지털화가 2020년에만 전 세계 온실가스 배출량의 4%를 발생시켰다고 추정했으나, 디지털 기술을 확장한다면 2050년까지 배출량을 20%까지 줄일 수 있다.

데이터센터와 디지털화는 기업의 지속가능성 전략에서 부정할 수 없을 정도로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다. 지속가능성 담당자는 중요한 환경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지만, 고효율, 확장성, 간편성을 제공하는 지속가능한 IT 인프라 없이는 목표를 달성할 수 없다.

따라서 IT전문가에게는 기업이 환경에 미치는 영향을 줄이도록 도울 기회가 무수히 많다. 혁신적이고 효율적이며 확장 가능한 IT 공급업체의 지원을 받는 지속가능한 기술 인프라를 구축 및 채택함으로써 IT 팀은 매우 적은 전력을 사용하고 냉각 횟수를 낮추며 폐기물을 대폭 줄이도록 설계된 기술을 통해 중요하고도 즉각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다.

“데이터 워크로드가 증가함에 따라 데이터 인프라의 환경적 영향을 완화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지속가능성 측면에서 IT의 중요한 역할을 다루는 이번 보고서는 IT 리더가 디지털 혁신을 진행하면서 데이터 스토리지 전략을 개선하고 조직의 탄소 발자국을 줄이는 데 중요한 지침서가 될 것이다.”

퓨어스토리지 최고제품책임자(CPO)
에이제이 싱(Ajay Singh)

기업의 지속가능성을 높이는 퓨어스토리지의 제품에 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아래에서 확인할 수 있다.

 

###

 

퓨어스토리지 소개

퓨어스토리지는 기업들이 인프라스트럭처 관리의 복잡성과 비용을 줄이고 데이터 기반 성과를 극대화할 수 있도록 클라우드 경험을 제공하고 있다. 또한 서비스형 스토리지(storage as-a-service)를 통해 고객들이 전통적인 워크로드, 현대적인 애플리케이션 및 컨테이너 등과 상관없이 변화하는 데이터 요구사항을 대규모로 처리하고, 빠르게 대응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퓨어스토리지는 고객들의 탄소 및 에너지 풋프린트를 절감하는 제품과 솔루션을 설계하는 등 지속가능한 환경을 위한 노력들을 통해 전세계 데이터 센터의 탄소 배출을 줄이는 데 상당히 기여할 수 있다고 믿고 있다. 뿐만 아니라 고객추천지수에서 B2B 기업 중 상위 1%의 점수를 기록하고, 전 세계 고객 기반을 지속적으로 확대하며 고객 만족도를 향상시키고 있다. 보다 더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www.purestorage.com/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Pure Storage, the Pure P Logo, Pure1, Pure Fusion, FlashArray, FlashArray//C, FlashArray//X, FlashArray//XL 및 SafeMode는 미국 및/또는 기타 국가에 위치한 퓨어스토리지(Pure Storage Inc.)의 상표 및 등록 상표다. 퓨어스토리지 상표 리스트는 www.purestorage.com/legal/productenduserinfo.html에서 확인할 수 있다.

자료 문의

퓨어스토리지 국내홍보 담당, 플레시먼힐러드, sel.purestorage@fleishman.com

오주연 이사 | M. 010-9261-8645 | E. erica.oh@fleishman.com
신완섭 과장 | M. 010-9245-0323 | E. dylan.shin@fleishman.com

 

연락처
질문하기

퓨어스토리지 제품이나 인증 관련 질문이나 코멘트가 있으신가요?   저희가 도와드립니다.

데모 예약

라이브 데모를 예약하고 퓨어스토리지가 데이터를 어떻게 강력한 결과로 전환해주는지 직접 확인해 보세요. 

연락하기: +82 2 6001-3330

언론홍보팀:  pr@purestorage.com

 

퓨어스토리지코리아 주소

30F 아셈타워,

517 영동대로,

강남구, 서울

대한민국

korea@purestorage.com

닫기
지원하지 않는 브라우저입니다.

오래된 브라우저는 보안상 위험을 초래할 수 있습니다. 최상의 경험을 위해서는 다음과 같은 최신 브라우저로 업데이트하세요.